정치2011. 1. 27. 07:00



안상수 한나라당 대표는 정치블로거인 저에게 가장 큰 자원입니다.바로 잊을만하면 포스팅 소재를
무한제공해주기 때문입니다.역시나 자연산 성희롱 발언이 채 가시기도 전에 5.18 민주화 열사 묘지에
참배를 하면서, 묘지의 상석을 밟은 사진으로 저를 행복(?)하게 해주고 있습니다.참 대단한 인물이자
어떤 생각을 하고 살아가는지 모르겠습니다.

안상수 대표는 26일 한나라당 지도부와 함께 5.18 민주묘지를 참배하는 과정에서 故 박관현 전남대
총학생회장의 묘지 상석을 밟아서 빈축을 사고 있습니다.초등학생도 하지 않는 이런 상석 밟기는
절대로 용납이, 아니 이해조차 할 수 없는 행동입니다.그런데 더 이해할 수 없는 것은 안상수 대표가
상석을 밟게 된 이유의 변명입니다.

한나라당 배은희 대변인은 안상수 대표의 5.18 묘지 상석 밟은 경위를 아래와 같이 브리핑했습니다.

오늘 안상수 대표최고위원 일행은 5.18 민주항쟁 희생자를 추모하고 그 뜻을 기리기 위해서 광주 5.18묘역을 방문하여 참배했다. 현지 관리소장의 안내 절차에 따라서 단체 헌화 및 분향을 하고 개별 묘역 앞으로 이동하여 추모의 예를 올리는 과정에서, 일행은 단체로 묵념을 한 후에 현지 관리소장이 안상수 대표께 비석에 손을 올려 추모의 예를 갖추라고 안내를 했다. 왼쪽 어깨가 매우 불편한 안상수 대표는 처음에는 오른손만 비석에 올렸으나 관리소장이 두 손으로 비석을 감싸듯이 하라고 하여 왼손을 올리려다 보니 불편한 어깨 때문에 어쩔 수 없이 비석에 가까이 갈 수밖에 없었다. 두 손을 비석에 얹고, 안상수 대표는 오로지 진정하게 추모의 예를 올리는 데에만 몰두했다


한나라당 대변인의 말에 의하면 안상수 대표가 상석을 밟게 된 경위는 오로지 두가지 이유입니다.
하나는 오십견 때문에 아픈 왼쪽 어깨,
두번째는 관리소장의 채근에 못이겨서..

우리는 이와 같은 유사한 모습을 본 적이 있습니다.바로 보온병상수라고 불리는 연평도 포격 현장의
보온병을 들고 포탄이라고 했을 때입니다.이때도 마찬가지로 변명이라고 내놓은 것은 그날 동행 취재
기자들의 채근에 못 이겨서 보온병을 포탄처럼 들었다는 것입니다.

안상수 대표의 말 실수라고 치부하는 것을 보면 모두가 남이 시켜서라는 이야길 합니다.그러나 과연
대한민국을 뒤흔드는 막강 거대 여당의 대표가 누가 시킨다고 냉큼하고는 잘못되면 누가 시켜서
잘못되었다고 이야길 합니다.무슨 초딩학생도 아니고 ...................

또한,안상수 대표는 기자를 데리고 자신들의 홍보를 위해서는 무슨 일이든 다 합니다.실제로 저는
정치인들의 자원봉사를 극도로 싫어하는 사람 중의 한 명입니다.과연 그들이 사진기자를 동행해서
자원봉사를 하는 것이 진짜 그들을 위하는 봉사일까요?

[韓國/정치] - 시민단체도 놀란 한나라당의 자원봉사



이번 한나라당 최고위원들의 호남 방문에서 한나라당 수뇌부들은 호남에 대한 한나라당의 지원이
계속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이명박 대통령이 지난 대선에서 호남 지역 지지율2007년 대선에서
이명박 대통령은 평균 8.9%의 지지율을 기록했고, 지난 6.2 지방선거에서는 호남에 출마한
한나라당 광역단체장 후보들이 10%의 득표율을 드디어 넘어섰다고 자신이 있게 말했습니다.

어느 정당이건 지역에 큰 관계없이 골고루 득표하는 것이 좋습니다.그러나 한나라당을 비롯한
정치인들은 지역 안배를 항상 선거에만 악용하기 때문에 문제입니다.즉 대한민국 전체의 큰 틀에서
균형발전을 위하는 생각은 안드로메다에 보내놓고 꼭 선거에 이용합니다.

안상수 대표가 묘비 상석을 밟은 인물은 故 박관현 전남대 총학생회장입니다.그의 삶을 돌이켜보면
너무나 가슴 아픈 삶이었습니다.광주 민중항쟁 당시에 실제 광주에 있지 못한 사실로 배신자라는
낙인도 찍혔던 모습도 있었고,그런 자신의 모습에 괴로워하다 단식 투쟁 중에 절명했습니다.

우리는 광주의 이야기를 보면서 그 당시 지식인들의 고뇌와 언론의 변절,그리고 총칼에 의해 억압된
아프고 분노가 치미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우리는 민주화 운동에서 많은 인물을 보고,사건을 알며
그때의 기억에서 오로지 나라와 민주화를 열망하는 사람들의 숭고한 모습을 기억합니다.

자신의 목숨을 내던지는 그날의 젊은이들과 옥중에서 죽은 젊은이 모두,그들의 마음에는 활화산 같은
민족을 위한 뜨거운 가슴이 있었습니다.어느 곳에 있던지,그들의 가슴은 권력과 부를 향한 마음보다
진실한 애국심과 민족애가 담겨 있었습니다.

그러나 정치인들은 다릅니다.그들의 머릿속에는 오로지 권력과 자신들의 기득권을 쟁취하기 위해서
모든 역량을 발휘하고,세상 모든 것을 이용합니다.심지어 죽은 사람의 상석을 밟아서라도...



디시갤에 올라온 사진 중의 하나입니다.사진속에서 광주민주항쟁의 희생자를 폭도로 규정하고
오히려 안상수 대표의 상석 밟은 사실을 당연하다고 주장합니다.아무리 한나라당 알바가 올린
사진이지만,이것은 결코 아닙니다.

누군가를 비판하고 비난할 수 있지만,상식적으로 광주민주항쟁의 역사는 못난 위정자를 만나
희생된 사람들이라는 사실을 상식적으로 알고 있으면서,죽은 자를 모독하는 행위는 아닙니다.

저런 사진을 올린 사람과 한나라당 안상수 대표가 무슨 차이가 있습니까?
어깨가 아파서 오십견이 있어서 비석을 감싸려고 상석을 밟았다는 사람입니다.정말 그가 민주열사를
아끼고 광주와 호남에서 한나라당의 정책을 강조하려면 무릎을 꿇고 비석을 감싸 안아야 옳았습니다.

오십견이 있어서 죽은 사람의 상석을 밟을 수 있는 사람은
자신의 권력을 위해서는 산 국민의 머리도 밟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아이엠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요즘 개그를 시리즈로 보는거 같은 느낌이ㅎㅎㅎ

    2011.01.27 11: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헉... 말풍선 너무 어울리는거 아닌가요 ㅠㅠㅋ

    2011.01.27 11:47 [ ADDR : EDIT/ DEL : REPLY ]
  4. 끊임없이 피터님에게 포스팅 꺼리를 제공해 주시는 안XX님...
    정말 대단하십니다. 개념은 어디로 훨훨 날라갔는지...

    2011.01.27 12: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ㅎr늘빛

    열 살 짜리 제 아들에게 물어보니,
    "저건(상석) 절대 밟으면 안되는거 아니야? 음식이나 꽃 놓는 자리잖아?" 하던데요?

    상수씨는
    아주아주 무식하거나, 못배워먹은 호로자슥이거나, 자기의지는 없는 조종형 로봇이거나,
    시키면 뭐든지 하는 ,,,ㅋ,,,쩌리이거나~
    저런사람이 어떻게 국회의원이고, 야당의 대표인건지......불가사의합니다

    오십견 상수씨의 다음 행보가 무척 기대됩니다~^^*

    2011.01.27 12:26 [ ADDR : EDIT/ DEL : REPLY ]
  6. 문득, 정치인과 일반국민은 전혀 다른 세상에 사는것 같다는 느낌이 드네요.
    말풍선이 너무 가슴 아픕니다.

    2011.01.27 12:56 [ ADDR : EDIT/ DEL : REPLY ]
  7. 정말 안상수씨는 마르지 않는 까임의 샘이군요. 이쯤되면 국민 아이콘입니다.

    2011.01.27 13:06 [ ADDR : EDIT/ DEL : REPLY ]
  8. 자주 오르내리네요! 여기에서 정말 많이 봅니다.
    기자들이랑 많은 야당들 국민들이 보고 있는 상황에서 기본매너를 보여줘야되는데..
    자꾸 너무 실망시켜줘서 그냥 부끄럽다는 생각뿐이네요~~

    2011.01.27 13: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비밀댓글입니다

    2011.01.27 13:23 [ ADDR : EDIT/ DEL : REPLY ]
  10. mixsh

    이런말 해도 될지 모르겠지만..
    참..가지가지해주시네요..
    글 잘읽고 갑니다. 1월 27일 믹시 메인에 선정되셨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2011.01.27 13:55 [ ADDR : EDIT/ DEL : REPLY ]
  11. 음... 쩝!~
    뭐라 말해야 할지...에공 ㅜㅜ

    멋진 좋은하루 되세요^^

    2011.01.27 14: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요즘은 이분 얼굴이나오면 웃음부터 짓게되네요 웃어야할지말아야 할지 쩝 ~~
    그나저나 피터님 잘지내시죠 그동안 제가 좀 뜸했네요 요즘 글쓸여건이잘 안돼서요 에공 ~~

    2011.01.27 15:29 [ ADDR : EDIT/ DEL : REPLY ]
  13. 갈수록 진화하는 것 같아요..
    어김없이 활약을 해주시고^^;;
    정말 피터님의 큰 자원이 맞습니당ㅋㅋ

    2011.01.27 16:40 [ ADDR : EDIT/ DEL : REPLY ]
  14. 정말 안상수 대단한데요..ㅋㅋ

    아 정말 아이엠피터님께서는 매번 새로운 소재를 제공해주는 최고의 인물이네요^^;;;;

    2011.01.27 18: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수첩에 꾹꾹눌러 적은 '말조심'은 언제 적지 않게 될까요?

    2011.01.27 20: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

    귀신은 뭐하나 저넘 안잡아 가고

    2011.01.27 21:38 [ ADDR : EDIT/ DEL : REPLY ]
  17. 비밀댓글입니다

    2011.01.27 22:25 [ ADDR : EDIT/ DEL : REPLY ]
  18. 정말 한번도 아니고,,
    무개념입니다.
    드는 생각이,,. 거긴 뭣하려갔나 싶네요.
    안가니만 못했을듯요,,
    완전 한국의 코미디언 정치인입니다.

    2011.01.27 23:44 [ ADDR : EDIT/ DEL : REPLY ]
  19. 미주랑

    ...별명이 자꾸 생기는 안상수 대표님이시군요.

    전 광주 사람으로서 저것은 용납하기 힘듭니다.

    정말 국민의 머리라도 밟을수 있을것 같군요.

    2011.01.28 14:07 [ ADDR : EDIT/ DEL : REPLY ]
  20. 당췌...
    무슨말을 해도 무식해보이고
    어떤 행동을 해도 무식해보이는
    아무나 할수없는 강한 포스..

    2011.01.29 00:25 [ ADDR : EDIT/ DEL : REPLY ]
  21. 그래도 선거 때만 되면
    또 한나라당 찍어주는 사람이 있습니다.
    어쩌야 좋을지....?

    2011.02.02 08: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