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일본여행/관광/요리

일본여행가면 술때문에 고생하는 한국인



일본여행을 자주가는 나에게 일본여행에서 제일 곤욕스러운 것이 바로 일본여행에서
마시는 술이다.일본여행으로 일본에  갈때마다 난처하고 답답한
때문에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한국의 소주를 좋아하는 나로써는 일본의 술들이 모두 입맛에 맞지가 않기 때문이다.



보통 일본의 술집이나 식당에가면 술 종류가 몇가지 있는데,우선 맥주,니혼슈,일본
소주가 주종을 이룬다.
마시는 방법에 따라서 몇가지가 더 있지만,여타의 술을 마셔도
나에겐 맞지가 않는다.

내가 주로 술 마시는 방법은 우선 다른 사람과 마찬가지로 맥주를 주문 한다.일본은
식당을 가도
술집을 가도 음료수처럼 맥주를 마시기 때문에 자리에 앉자마자 우선
맥주를  많이들 주문한다.




이렇게 맥주를 주문하고 난 뒤에  일본 소주를 주문한다.니혼슈는 청주를 이야기하고,
소주는 우리나라 소주와 같은 소주이다.시원하게 맥주를 한모금 마시고 난 뒤에 일본 소주를
시켜서 섞어서 마신다.한국식으로 이야기하면 폭탄주이지만,소주의 양이 그리 많지 않고,특히
얼음과 같이 나오기 때문에 도수도 그리 높지가 않다.아래의 그림처럼 맥주와 소주를 시키고
같이 섞어마시면 그나마 술의 도수가 높기 때문에(??)작은 양을 마셔도 약간 취하게 된다.

 

이렇게 마시는 이유는 일본의 술 값이 워낙 비싸기 때문이다.니혼슈나 일본 소주의 한 잔 가격이
보통
300엔에서 500엔가까이 되는데,우리나라야 소주 한병을 둘이서 마시고 1인당 한병씩만
마셔도 약간
취기가 오지만,일본 소주 몇잔 먹어도 술 기운 안온다.만약 한국처럼 마시려면
술값만 몇 만엔이 나온다.(잔 술로 취할때까지에서 한국식 취하는 모습 ㅠㅠ)

평균적으로 일본 여행에서 식당이나 이자카야에서 낸 총금액의  60프로가
모두 술값이었다.한국 사람이야 술은 취할려고 마셔야 하기 때문에
한잔 마시고 이야기하다가 또 한잔 시키고 .

물론 한병씩 시키는게 좋고 저렴하지만 처음에는 그냥 한잔 간단하게(?) 려고만
생각하지만 술이 들어가면 부어라 마셔라 ㅠㅠ



위와 같은 청주 형태의 술은 간의 기별도 안오고,취하지도 않는다.물론 일본이야 한국처럼
술을 마구
취할정도로 마시는 사람은 많이 없지만(취하게 먹는 사람도 꽤 된다 ㅋㅋ)
저렇게 마신는 것은 한국 
스타일이 아니라서 나같이 술을 좋아하는 사람은 답답하다.




맥주를 좋아하는 사람이야 일본 맥주만 마셔도 좋겠지만,배부른것을 정말 싫어하는
나같은 소주 매니아는 맥주는 한병을 집
이나 호텔에서 마시는게 전부다


사진에 나온 술은 사진이 작은 게 아니라 맥주와 소주가 미니 사이즈다.

 내가 주로 마시는 맥주는 일본의 기린맥주이다.입맛마다 틀리겠지만 나는
기린맥주를 좋아해서저 맥주만 맨날 마신다.위에는 경월 소주를 마트에서 사고
(컵 형태의 작은 사이즈가 200엔이다 ㅠㅠ)

미니 맥주를 사서 둘을  섞어서 자주 마셨다.


경월소주와 같은 사이즈와 작은 미니 맥주를 마시면 딱 나에겐 맞다.


술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좋은 안주와 음식과 함께 술은 필수다.만약 좋은 안주가
있는데 술이 땡기지 않으면 진정한 술꾼이 아닌 것이다.


이래서 내 나름대로 일본에 가면 항상 맥주와 소주를 섞어서 마신다.

일본 물가는 한국과 비슷하다.(물론 교통비나 집값은 차이가 있지만 먹는 음식값은
 비슷하다는 뜻이다)그런데 이늄의 술값은 한국식으로 먹다보면

장난이 아니게 아깝고 비싸서 항상 힘들어한다.

일본에 갈때마다 팩소주를 사갖고 갖지만 보통 3일만에 없어진다.그 이유는
일본인 친구들이 한국 소주를 보면 환장을 해서 ㅠㅠ

먼 일본애들이 소주를 나보다 더 좋아하는지 원 ㅠㅠ


한국 사람들에게는 소주를 한잔에 털어 마셔야 제맛이고
일본은 첨잔을 하면서 먹어야 제맛이고
미국은 안주없이 마셔야 제맛이고.

각 각 그 나라마다 술 문화가 있지만
나는 아무리 외국을 돌아다녀도 한국식 술맛은
결코 버릴 수 가 없다.
 

<위의 사진중에 sfpeter는 제  사진들입니다.오해 없으시길.한국인들이 술을 많이 마셔서 취하는것을
이야기하는 포스팅이 아닙니다.외국 나가면 아무리 비싸도 (소주 한병에 만원꼴) 소주의 맛을 잊지 못하고
소주를 그리워하는 마음을 담은 포스팅이므로 마구 취하고 주정하는 일은 저도 싫어합니다.
소주를 좋아하지 않으시는 분들은 그냥 소주를 좋아하는 한국인의 별난 포스팅으로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